사전예약하기
프로그램명
 
일시
신청자명
연락처
- -
예약인원
비밀번호
(4자리)
예약하기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
안내사항

관람을 원하는 프로그램의 ‘예약’ 버튼을 클릭한 후 정보를 입력하시면 현장에서 티켓으로 교환 가능한 문자가 발송됩니다. 공연 당일 해당 문자를 소지하시고 관람 20분전까지는 반드시 티켓으로 교환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마감’이라고 표시된 프로그램은 예약할 수 없습니다.(예약 취소 및 공석 발생 시 현장 참여 가능)

공연은 1인 4매, 체험의 경우 1인 2매로 예약 인원이 제한됩니다.

체험은 체험에 참여하실 인원만 신청바랍니다. 체험에 참여하지 않아도 현장 동행이 가능하니 어린이를 동반하는 부모님께서는 이점 유의하여 예약 바랍니다.

티켓 분실 시 어떠한 사유에도 재 발행이 불가하며, 티켓 미소지 시 공연장 입장이 불가하오니 티켓 보관에 유의하여주시기 바랍니다.

관람 20분전까지 티켓 미 수령 시 티켓은 현장 배부용으로 전환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티켓을 수령 받으시기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개별 공연(체험)별로 관람 전일 5시에 마감됩니다. 신청 시 참고 바랍니다.

공연 당일 티켓 교환은 공연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공연 20분전부터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입장합니다.

신청 취소를 원할 경우 ‘ 나의사전예약리스트’ 페이지에서 반드시 삭제 바랍니다.

단체 예약은 별도 문의전화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사전예약 완료
 
예약확인은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안내사항

관람을 원하는 프로그램의 ‘예약’ 버튼을 클릭한 후 정보를 입력하시면 현장에서 티켓으로 교환 가능한 문자가 발송됩니다. 공연 당일 해당 문자를 소지하시고 관람 20분전까지는 반드시 티켓으로 교환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마감’이라고 표시된 프로그램은 예약할 수 없습니다.(예약 취소 및 공석 발생 시 현장 참여 가능)

공연은 1인 4매, 체험의 경우 1인 2매로 예약 인원이 제한됩니다.

체험은 체험에 참여하실 인원만 신청바랍니다. 체험에 참여하지 않아도 현장 동행이 가능하니 어린이를 동반하는 부모님께서는 이점 유의하여 예약 바랍니다.

티켓 분실 시 어떠한 사유에도 재 발행이 불가하며, 티켓 미소지 시 공연장 입장이 불가하오니 티켓 보관에 유의하여주시기 바랍니다.

관람 20분전까지 티켓 미 수령 시 티켓은 현장 배부용으로 전환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티켓을 수령 받으시기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개별 공연(체험)별로 관람 전일 5시에 마감됩니다. 신청 시 참고 바랍니다.

공연 당일 티켓 교환은 공연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공연 20분전부터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입장합니다.

신청 취소를 원할 경우 ‘ 나의사전예약리스트’ 페이지에서 반드시 삭제 바랍니다.

단체 예약은 별도 문의전화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
나의 사전예약 검색
신청자명
연락처
- -
비밀번호
(4자리)
검색
안내사항

사전예약 시 입력하셨던 이름, 연락처, 비밀번호(4자리)로 신청내역 검색이 가능합니다.

신청 취소는 예약 마감일(10월05일)까지 가능하며 수정 시에는 인원만 수정이 가능합니다.

신청자명 또는 연락처 수정 시에는 삭제 후 다시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2023전주세계소리축제 2023.09.15.~09.24
지키는 것과 변하는것은 같다
그게 우리를 살아있게 하니까!

언론속 소리축제

[뉴시스] 이왕준 명지의료재단 이사장, 전주세계소리축제 조직위원장 취임
관리자2023-03-02 13:37:48258

[전주=뉴시스]이동민 기자 = 전북 전주세계소리축제는 신임 조직위원장으로 이왕준 명지의료재단 이사장이 선출됐다고 28일 밝혔다. 소리축제를 이끌던 김한 전임 조직위원장은 지난해 12월 말을 끝으로 12년 간의 동행을 마쳤다.

이왕준 조직위원장은 그간의 행보를 통해 보여준 문화예술에 대한 관심과 더불어 병원 운영을 통해 인정받은 경영 능력 등을 고려한 전북도와 조직위의 판단에 의해 선임됐다.

이 조직위원장은 이날 전주 라한호텔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소리축제는 전통음악을 근간으로 하는 축제인 만큼 우리의 소리의 위상을 높여야 하는 과제를 갖고 있다"며 "선택과 집중을 통해 전통예술의 본질을 잘 살려 예술적 깊이와 폭을 확장하고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축제로 성장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를 위해 자문의 성격이 강했던 집행위원회를 축제 프로그램 구성을 위한 전문가 네트워크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전주 출신인 이 조직위원장은 전라고등학교와 서울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대한의료법인연합회 부회장, 대한의사학회 부회장 등을 맡고 있다.

또 클래식음악, 국악에 조예가 깊어 서울시립교향악단 이사,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 후원회장 등을 역임하며 문화예술 단체를 지원하고 후원하는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지난 2021년에는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메세나대회에서 '매세나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취임식에서는 10년 넘게 소리축제를 이끌며 세계적인 축제로 성장하는데 공을 세운 김한 전 조직위원장과 박재천 집행위원장에게 공로패가 수여됐다.


[기사원문보기]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03/0011716185?sid=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