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예약하기
프로그램명
 
일시
신청자명
연락처
- -
예약인원
비밀번호
(4자리)
예약하기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
안내사항

관람을 원하는 프로그램의 ‘예약’ 버튼을 클릭한 후 정보를 입력하시면 현장에서 티켓으로 교환 가능한 문자가 발송됩니다. 공연 당일 해당 문자를 소지하시고 관람 20분전까지는 반드시 티켓으로 교환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마감’이라고 표시된 프로그램은 예약할 수 없습니다.(예약 취소 및 공석 발생 시 현장 참여 가능)

공연은 1인 4매, 체험의 경우 1인 2매로 예약 인원이 제한됩니다.

체험은 체험에 참여하실 인원만 신청바랍니다. 체험에 참여하지 않아도 현장 동행이 가능하니 어린이를 동반하는 부모님께서는 이점 유의하여 예약 바랍니다.

티켓 분실 시 어떠한 사유에도 재 발행이 불가하며, 티켓 미소지 시 공연장 입장이 불가하오니 티켓 보관에 유의하여주시기 바랍니다.

관람 20분전까지 티켓 미 수령 시 티켓은 현장 배부용으로 전환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티켓을 수령 받으시기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개별 공연(체험)별로 관람 전일 5시에 마감됩니다. 신청 시 참고 바랍니다.

공연 당일 티켓 교환은 공연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공연 20분전부터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입장합니다.

신청 취소를 원할 경우 ‘ 나의사전예약리스트’ 페이지에서 반드시 삭제 바랍니다.

단체 예약은 별도 문의전화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사전예약 완료
 
예약확인은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안내사항

관람을 원하는 프로그램의 ‘예약’ 버튼을 클릭한 후 정보를 입력하시면 현장에서 티켓으로 교환 가능한 문자가 발송됩니다. 공연 당일 해당 문자를 소지하시고 관람 20분전까지는 반드시 티켓으로 교환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마감’이라고 표시된 프로그램은 예약할 수 없습니다.(예약 취소 및 공석 발생 시 현장 참여 가능)

공연은 1인 4매, 체험의 경우 1인 2매로 예약 인원이 제한됩니다.

체험은 체험에 참여하실 인원만 신청바랍니다. 체험에 참여하지 않아도 현장 동행이 가능하니 어린이를 동반하는 부모님께서는 이점 유의하여 예약 바랍니다.

티켓 분실 시 어떠한 사유에도 재 발행이 불가하며, 티켓 미소지 시 공연장 입장이 불가하오니 티켓 보관에 유의하여주시기 바랍니다.

관람 20분전까지 티켓 미 수령 시 티켓은 현장 배부용으로 전환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티켓을 수령 받으시기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개별 공연(체험)별로 관람 전일 5시에 마감됩니다. 신청 시 참고 바랍니다.

공연 당일 티켓 교환은 공연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공연 20분전부터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입장합니다.

신청 취소를 원할 경우 ‘ 나의사전예약리스트’ 페이지에서 반드시 삭제 바랍니다.

단체 예약은 별도 문의전화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
나의 사전예약 검색
신청자명
연락처
- -
비밀번호
(4자리)
검색
안내사항

사전예약 시 입력하셨던 이름, 연락처, 비밀번호(4자리)로 신청내역 검색이 가능합니다.

신청 취소는 예약 마감일(10월05일)까지 가능하며 수정 시에는 인원만 수정이 가능합니다.

신청자명 또는 연락처 수정 시에는 삭제 후 다시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2022전주세계소리축제
지키는 것과 변하는것은 같다
그게 우리를 살아있게 하니까!

언론속 소리축제

[KBS] <더늠> 흥겨움 두 배 늘린 전주세계소리축제
관리자2022-09-23 15:09:3725



[앵커]


문화K 시간입니다.

올해 전주세계소리축제는 예년보다 축제 일정을 두 배 늘려 열흘 동안 치러지는데요,

전통 음악의 올곧음 속에서 새로운 시도를 더해가고 있는 소리축제, 어떤 즐길 거리가 담겼고 또 남아 있는지 조선우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광대라 하는 것은…."]

고즈넉한 한옥 마루에 줄지어 앉은 관객들이 여든이 넘은 명창의 소리를 따라합니다.

명창과 가까이 마주한 이들은 소리를 단순히 귀로 즐기는 데서 벗어나 직접 배우며 즐깁니다.


[김일구/판소리 명창 : "예술가들이 많이 사는 소리의 고장이다. 이런 데를 오면 소리 한마디씩 배워가지고 가시는 것이 남는 것이다. 이런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어린이들이 익살스러운 표정을 한 각시탈과 사자탈을 썼습니다.

탈춤에 어울릴 장단을 익힌 뒤엔 흥겨운 탈춤 한마당이 펼쳐집니다.


[김주한/어린이 : "탈 쓰고 춤추는 거 재밌었어요. (오늘 기억에 남는 거 하나만 보여줄 수 있어요?) 얼쑤 좋다!"]


옛 선조들의 고달픈 삶을 웃음으로 달래주던 우리 민중 문화, 탈춤.

그 고유의 전통을 다음 세대에게 전하는 탈춤꾼의 마음은 사뭇 진지합니다.


[여현수/강령탈춤전승회 탈춤꾼 : "이런 체험으로 이 대목에서 내가 추임새를 한다거나 이 대목에서 호흡을 한다거나 그런 걸 그 정도만 조금 몸으로 느끼고 배워 가줘도…."]


다가오는 주말엔 구슬픈 노래에 열정적인 탭댄스를 곁들인 포르투갈 공연팀의 '바트 파두'와, 생동감 있는 리듬에 우아한 발레의 움직임을 더한 스페인 공연팀의 '플라멩코 리본', 동양 음악의 아름다움을 고스란히 담은 대만 공연팀 등 해외 예술가들의 무대가 펼쳐집니다.


[한지영/전주세계소리축제 콘텐츠운영부장 : "우선은 전통을 올곧이 보여드리고 또 해외의 전통을 함께 선보이는 공연을 많이 보여드려요. 그러면서 남녀노소, 가족 단위 관객도 소외 받지 않게 운영하고 있습니다."]


여기에 부안 채석강에서 선보일 왕기석 명창의 수궁가는 축제 공식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돼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습니다.

전통과 현대의 조화라는 소리축제만의 가치를 지키면서 세계 음악의 다양함까지 선보이는 전주세계소리축제.

관객들의 체험과 참여로 흥겨움을 두 배 더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선우입니다.


촬영기자:김동균/편집:공재성/그래픽:김종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