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예약하기
프로그램명
 
일시
신청자명
연락처
- -
예약인원
비밀번호
(4자리)
예약하기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
안내사항

관람을 원하는 프로그램의 ‘예약’ 버튼을 클릭한 후 정보를 입력하시면 현장에서 티켓으로 교환 가능한 문자가 발송됩니다. 공연 당일 해당 문자를 소지하시고 관람 20분전까지는 반드시 티켓으로 교환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마감’이라고 표시된 프로그램은 예약할 수 없습니다.(예약 취소 및 공석 발생 시 현장 참여 가능)

공연은 1인 4매, 체험의 경우 1인 2매로 예약 인원이 제한됩니다.

체험은 체험에 참여하실 인원만 신청바랍니다. 체험에 참여하지 않아도 현장 동행이 가능하니 어린이를 동반하는 부모님께서는 이점 유의하여 예약 바랍니다.

티켓 분실 시 어떠한 사유에도 재 발행이 불가하며, 티켓 미소지 시 공연장 입장이 불가하오니 티켓 보관에 유의하여주시기 바랍니다.

관람 20분전까지 티켓 미 수령 시 티켓은 현장 배부용으로 전환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티켓을 수령 받으시기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개별 공연(체험)별로 관람 전일 5시에 마감됩니다. 신청 시 참고 바랍니다.

공연 당일 티켓 교환은 공연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공연 20분전부터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입장합니다.

신청 취소를 원할 경우 ‘ 나의사전예약리스트’ 페이지에서 반드시 삭제 바랍니다.

단체 예약은 별도 문의전화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사전예약 완료
 
예약확인은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안내사항

관람을 원하는 프로그램의 ‘예약’ 버튼을 클릭한 후 정보를 입력하시면 현장에서 티켓으로 교환 가능한 문자가 발송됩니다. 공연 당일 해당 문자를 소지하시고 관람 20분전까지는 반드시 티켓으로 교환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마감’이라고 표시된 프로그램은 예약할 수 없습니다.(예약 취소 및 공석 발생 시 현장 참여 가능)

공연은 1인 4매, 체험의 경우 1인 2매로 예약 인원이 제한됩니다.

체험은 체험에 참여하실 인원만 신청바랍니다. 체험에 참여하지 않아도 현장 동행이 가능하니 어린이를 동반하는 부모님께서는 이점 유의하여 예약 바랍니다.

티켓 분실 시 어떠한 사유에도 재 발행이 불가하며, 티켓 미소지 시 공연장 입장이 불가하오니 티켓 보관에 유의하여주시기 바랍니다.

관람 20분전까지 티켓 미 수령 시 티켓은 현장 배부용으로 전환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티켓을 수령 받으시기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개별 공연(체험)별로 관람 전일 5시에 마감됩니다. 신청 시 참고 바랍니다.

공연 당일 티켓 교환은 공연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공연 20분전부터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입장합니다.

신청 취소를 원할 경우 ‘ 나의사전예약리스트’ 페이지에서 반드시 삭제 바랍니다.

단체 예약은 별도 문의전화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
나의 사전예약 검색
신청자명
연락처
- -
비밀번호
(4자리)
검색
안내사항

사전예약 시 입력하셨던 이름, 연락처, 비밀번호(4자리)로 신청내역 검색이 가능합니다.

신청 취소는 예약 마감일(10월05일)까지 가능하며 수정 시에는 인원만 수정이 가능합니다.

신청자명 또는 연락처 수정 시에는 삭제 후 다시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갤러리

[2018] [명인의 사랑방]정영만_10.6.(토) 10:30 모악당
관리자2018-10-18 16:10:341062











명인 : 남해안 별신굿 대사산이 정영만 명인
사회 : 함한희(前 전북대학교 문화인류학과 교수)

명인의 사랑방은 일평생 전통예술을 지켜온 명인의 인생 이야기를 청해 듣는 시간입니다.
남해안 별신굿의 대사산이 정영만 명인의 삶을 인류학자 함한희 교수와 대담 형식으로 진행하여 무대에서 굿과 음악으로만 접하던 명인의 진솔한 삶의 흔적을 되짚어 보는 기회입니다.
5세부터 조부로부터 무가, 피리, 징 그리고 지화 만드는 법을 전수받고, 고모할머니로부터 무무와 무가를 배우고, 아버지로부터 무구 제작법을 배우며, 남해안 별신굿의 모든 부분을 자연스럽게 몸에 익힌 명인의 삶은 그의 깊고 구슬픈 구음 소리처럼 우리의 마음을 위로할 것입니다. 명인의 삶 자체가 바로 우리의 소중한 전통예술입니다.

남해안별신굿은 경상남도 통영 및 거제를 중심으로 통영시 한산도, 욕지도, 사량도 그리고 부산, 마산, 삼천포 등지에서 이루어지는 어촌마을의 공동 제의이다. 남해안별신굿은 세습무들이 주관하는 굿으로 예전에는 짧게는 2~3일, 길게는 7~8일 정도 굿을 하였으나 현재에는 2일 정도이다. 특히 이 별신굿은 세습무의 굿 의식과 공동체의 역할, 음악, 무용, 연극 등 종합적인 예술로서 매우 우수한 문화적 특성을 가지고 있으며 원형에 가까운 형태를 유지하고 전승되어져 오고 있다. 남해안별신굿의 음악적 특징은 굿의 시작과 끝에 대금으로 청신악과 송신악을 연주하는 것인데 이는 굿을 시작하기 전에 신을 청하고, 굿이 끝난 후 신을 보내는 의미가 있다. 남해안별신굿에선 무녀를 승방 또는 지모라고 지칭하며, 악사들은 산이라고 부른다. 승방 중에서도 경력이 되고 자질이 되는 사람을 대모라고 부르며, 악사들 중에서도 경력 및 자질이 되는 사람을 대사산이라고 부른다.

한국의 굿 시리즈 ‘남해안별신굿’ : 10월 6일 오후3시 한국소리문화의전당 음악의 집/ 유료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