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예약하기
프로그램명
 
일시
신청자명
연락처
- -
예약인원
비밀번호
(4자리)
예약하기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
안내사항

관람을 원하는 프로그램의 ‘예약’ 버튼을 클릭한 후 정보를 입력하시면 현장에서 티켓으로 교환 가능한 문자가 발송됩니다. 공연 당일 해당 문자를 소지하시고 관람 20분전까지는 반드시 티켓으로 교환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마감’이라고 표시된 프로그램은 예약할 수 없습니다.(예약 취소 및 공석 발생 시 현장 참여 가능)

공연은 1인 4매, 체험의 경우 1인 2매로 예약 인원이 제한됩니다.

체험은 체험에 참여하실 인원만 신청바랍니다. 체험에 참여하지 않아도 현장 동행이 가능하니 어린이를 동반하는 부모님께서는 이점 유의하여 예약 바랍니다.

티켓 분실 시 어떠한 사유에도 재 발행이 불가하며, 티켓 미소지 시 공연장 입장이 불가하오니 티켓 보관에 유의하여주시기 바랍니다.

관람 20분전까지 티켓 미 수령 시 티켓은 현장 배부용으로 전환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티켓을 수령 받으시기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개별 공연(체험)별로 관람 전일 5시에 마감됩니다. 신청 시 참고 바랍니다.

공연 당일 티켓 교환은 공연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공연 20분전부터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입장합니다.

신청 취소를 원할 경우 ‘ 나의사전예약리스트’ 페이지에서 반드시 삭제 바랍니다.

단체 예약은 별도 문의전화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사전예약 완료
 
예약확인은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안내사항

관람을 원하는 프로그램의 ‘예약’ 버튼을 클릭한 후 정보를 입력하시면 현장에서 티켓으로 교환 가능한 문자가 발송됩니다. 공연 당일 해당 문자를 소지하시고 관람 20분전까지는 반드시 티켓으로 교환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마감’이라고 표시된 프로그램은 예약할 수 없습니다.(예약 취소 및 공석 발생 시 현장 참여 가능)

공연은 1인 4매, 체험의 경우 1인 2매로 예약 인원이 제한됩니다.

체험은 체험에 참여하실 인원만 신청바랍니다. 체험에 참여하지 않아도 현장 동행이 가능하니 어린이를 동반하는 부모님께서는 이점 유의하여 예약 바랍니다.

티켓 분실 시 어떠한 사유에도 재 발행이 불가하며, 티켓 미소지 시 공연장 입장이 불가하오니 티켓 보관에 유의하여주시기 바랍니다.

관람 20분전까지 티켓 미 수령 시 티켓은 현장 배부용으로 전환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티켓을 수령 받으시기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개별 공연(체험)별로 관람 전일 5시에 마감됩니다. 신청 시 참고 바랍니다.

공연 당일 티켓 교환은 공연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공연 20분전부터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입장합니다.

신청 취소를 원할 경우 ‘ 나의사전예약리스트’ 페이지에서 반드시 삭제 바랍니다.

단체 예약은 별도 문의전화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
나의 사전예약 검색
신청자명
연락처
- -
비밀번호
(4자리)
검색
안내사항

사전예약 시 입력하셨던 이름, 연락처, 비밀번호(4자리)로 신청내역 검색이 가능합니다.

신청 취소는 예약 마감일(10월01일)까지 가능하며 수정 시에는 인원만 수정이 가능합니다.

신청자명 또는 연락처 수정 시에는 삭제 후 다시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ENG
[판소리다섯바탕]
김명신, 정상희<춘향가>

[판소리다섯바탕]
김명신, 정상희<춘향가>

10월 06일(15:00,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모악당)

8세이상 20,000원 티켓 예매 사전 예약

공연소개

[판소리다섯바탕]

시대를 매혹한 '사제 동행'의 특별한 무대


올해는 더욱 특별한 판소리다섯바탕이 준비돼있다. 

‘나의 스승과 나의 제자’가 함께 꾸미는 구성진 소리 한바탕이 시작된다. 


‘스승에게서 배우는 예술, 제자에게서 읽는 예술의 미래’ 판소리의 매력을 알고 있는 마니아에겐 두 번 다시없을 무대.

초호화 라인업에 빛나는 사제동행의 특별한 외출, 매혹적인 판소리의 세계를 마주할 수 있는 시간.


스승과 제자, 이들에게도 특별한 무대다.

소리축제가 아니면 스승과 한 무대 설 수 있는 기회가 드물거니와 스승과 한 무대에 설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매우 영광스러운 기회.

스승에게는 자신의 미래와 한 무대에 설 수 있다는 의미로 더욱 특별하다.


특히 청춘 소리꾼들로 대중에게 익숙한 유태평양, 이자람 등 국악계가 배출한 스타들의 무대를 만나볼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하다.

스승과 제자는 분창, 연창, 입체창 등 다양한 형태로 소리를 선보인다.

판소리다섯바탕 중 어느 바탕 하나도 쉽사리 포기할 수 없는 올해의 대표 기획이다.




<김명신, 정상희 동초제 '춘향가'>


‘동초(東超)’는 김연수 명창의 호이다.

동초 김연수는 여러 명창들로부터 다양한 판소리를 배운 뒤에 자기 나름대로 판소리 다섯 바탕을 새로 짜서 남겨놓았다.

김연수는 어떤 사람의 판소리를 오롯이 전승하지는 않았기 때문에 그가 짠 판소리는 기왕의 어떤 소리와도 같지 않은 독특한 것이 되었다. 


그래서 그의 판소리를 바디를 달리하여 김연수 바디, 혹은 김연수제, 동초바디, 동초제 등으로 부르는 것이다.

김연수의 판소리는 오정숙을 통해서 전라북도를 중심으로 한 지역에 널리 퍼졌고

김명신은 바로 오정숙의 제자 중에서 전라북도 무형문화재로 지정된 사람이다.


김명신은 1946년생으로 전남 화순 출생이다.

2002년에 공주 백제문화제 판소리경연대회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하고,

2005년 동초제 <흥보가>로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예능보유자로 지정되었다.

김명신은 목이 좀 센 편이나 힘이 좋고 성량이 풍부하다. 그래서 득명하기까지 오랜 세월이 걸렸다.

이제 올해 일흔넷이다. 아직도 그 힘이 남아있을지 궁금하다. 만약 소리를 계속 이어갈 힘이 부족하다면 제자 정상희가 그 다음을 메꿀 것이다.


정상희는 김명신의 제자로 전남대학교 국악과를 졸업하고 2018년 광주 임방울국악제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하였다.

스승은 목이 센 소리꾼이었으나 정상희는 목이 좋다. 애원성에 상하청을 두루 잘 낸다. 감정 표현도 뛰어나다.

이번 공연이 기대되는 것은 바로 이 때문이다.

목이 센 소리꾼도 목이 좋은 제자를 길러낼 수 있다는 것을 확인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믿는다.





글/최동현 군산대 교수·판소리 연구가


군산대학교수(국문학과)

판소리 연구자

프로그램 별 해설 및 판소리 국영문자막 운영

사설집 제공



출연진/스태프
이미지

김명신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2호 판소리 흥보가 예능 보유자

2002 공주 전국 판소리 명창 명고 대회 대통령상

16회 전북예총 하림 예술상 국악부문 본상수상

, )한국국악협회 정읍지부장, 정읍국악원 원장 역임

)동초제판소리보존회, 완산국악제전진흥회 이사

)오정전통예술보존회 이사장


이미지
정상희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2호 동초제 흥보가 이수자

2010 대한민국 문화예술상 젊은예술인상 성악-판소리

2011 첫 번째 완창발표회 동초제 흥보가

2016 42회 전주대사습놀이 명창부 참방

두 번째 완창발표회 동초제 춘향가

2017 남산골 한옥마을 명인열전 미산제 수궁가

2018 26회 임방울국악제 명창부 대상 대통령상


이미지

고수 김청만

중요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고법 보유자

국립국악원 민속연주단 지도위원 역임

국립국악원 민속연주단 예술감독 역임

서울예술대학교 한국음악과 교수 역임

2007 보관문화훈장 서훈

, 사단법인 일통고법보존회 이사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