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막공연] 바람, 소리

[개막공연] 바람, 소리

10월 02일(19:30,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모악당)

8세이상 25,000원/ 15,000원/ 10,000원

공연소개

[개막공연] 바람, 소리


전 세계 관악 명인들과 만나는 바람의 전설, 기원의 노래


2019 전주세계소리축제의 문을 여는 공식 프로그램.

올해 소리축제에 등장하는 초호화 라인업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기회이자, 전 세계 관악 명인들의 명품 호흡을 따라가는 시간.


동서양을 오가는 독주, 협주, 대규모 콜라보가 어우러진 특별하고도 장대한 에너지!

관객은 연주자와 함께 숨을 들이마시고 뱉으며 풀어내고 또 기원한다.


올해 주제인 바람, 소리에 소망을 실어낼 참여 팀들은 개별 무대는 물론, 축제를 통한 특별한 만남, 유기적 연계를 통해 새로운 무대를 탄생시킨다.

궁극의 자유 즉흥 강태환의 색소폰, 관악의 품격 원장현대금 명인, 바람의 길을 그리는 피리 최경만명인, 당당한 호흡, 우리지역 청소년들로 구성된 관악오케스트라.


세계 관악 솔리스트들의 낯설고도 강력한 울림.

또한 우리지역을 대표하는 불교의식 전북영산작법보존회와 아름다운 조화의 목소리 '이베리 콰이어'를 통해 조지아정교회 고음악을 만난다. 

이 외에도 생김새가 다른 관악기의 묵직한 울림과 모두의 염원을 담아내는 시간.

 

출연진/스태프

강태환, 최경만, 원장현, 전북영산작법보존회, 청소년관악오케스트라, 장구장단오케스트라

나왕 케촉, 앤더스 해그베르그, 콜린 오포드야누스 프루시놉스키 콤파니아, 마누 사바테, 쳉 치엔 윈(수오나 솔로), 이베리 콰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