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

 

인사말

고즈넉한 가을밤, 깊이 있는 선율을 전합니다
고즈넉한 가을밤, 깊이 있는 선율을 전합니다
우리 판소리가 샹송이나 칸초네, 플라멩코 못지않은, 세계인이 사랑하는
월드뮤직으로 성장한다면 어떨까요?
생각만 해도 참으로 가슴 벅차고 뿌듯한 일입니다.
그러나 그것이 꼭 상상에만 머물러 있으리란 법도 없는 일입니다.
왜냐하면 전주세계소리축제가 그 가능성을 실험하고 보여주고, 또 그런 분들을 끌어안으며 조금씩 발걸음을 내딛고 있기 때문입니다. 조금씩 천천히, 그 멋진 길을 여러분과 함께 가고 싶습니다.
전주세계소리축제는 15년 이상 전통을 잇고 새로운 실험들을 지속해오며, 우리 지역의 대표적인 문화예술 축제로 자리를 잡았습니다.
실력파 해외 뮤지션들에게는 전주세계소리축제가 꼭 오고 싶은 축제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니, 참으로 반가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이들 한 분 한 분을 소리축제와 전라북도, 대한민국을 홍보하는 친선대사로 생각하며 공연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습니다.
공연예술을 사랑하는 수많은 관람객들, 무대 위에서 최선의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정을 쏟은 아티스트들에게 뜨거운 박수와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여러분들이 계셨기에 올해도 성황리에 축제를 마무리할 수 있었습니다.
내년에도 여러분의 뜨거운 성원과 사랑에 보답해 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한 걸음 더 진보한 2018 전주세계소리축제에서 만나 뵙길 고대합니다.
감사합니다.
전주세계소리축제 조직위원장 김 한
  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