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

[2018] 국악방송 공동기획 '산조의 밤'_10.6.(토) 20:00 모악당
관리자 | 2018-10-18 17:07:01 | 65











가을 밤 정취를 수 놓는 허튼 가락에 취하다

산조의 밤은 소리축제 대표 예인 프로그램으로 산조 장르의 최고 명인들이 출연해 기악곡의 특징과 전통음악의 깊이를 선보인다. 올해는 국악방송과 공동 기획으로 전통음악의 깊은 멋을 전하고자 한다.

산조는 시김새와 농음으로 명암과 농담이 담긴, 겹겹의 ‘주름진’ 길, 우리 전통 고유의 미학이 담긴 주름이며 주자와 고수, 청중의 추임새가 어우러지는 대화의 장이다. 산조는 연주가들의 자유롭고 창조적인 성음놀이를 통해 진정한 자유를 찾는 가락이며 몸짓이다.
우리 전통음악의 깊이 있는 연주를 만날 수 있는 소리축제 스테디셀러 ‘산조의 밤’ 이 국악방송과 공동 기획으로 ‘산조-허튼 가락’의 진수를 만날 수 있는 무대를 관객들 앞에 선보인다. 올해는 이용구의 이생강류 대금산조를 통해 청을 넘나들며 표현하는 청아하면서도 호쾌한 성음과 애절한 슬픔을, 허윤정의 한갑득류 거문고산조를 통해 단아하면서도 깊은 농현으로 표현하는 소리성음을 살린 연주를 만날 수 있다.

이번 공연에서 특별히 마련한 시나위 –허튼가락에서는 명실공히 21세기 민속악의 대가로 우뚝 선 이태백, 허윤정, 이용구의 연주를 통해 배가되는 성음놀이와 장단놀이, 가락놀이의 정수를 맛볼 수 있다. 특히 이번 무대에서 이태백은 철아쟁 연주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곡목 소개
01. 이생강류 대금산조
02. 한갑득류 거문고산조
03. 시나위 - 허튼가락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보내기